박사학위의 필요성

글쓴이
linc
등록일
2020-03-29 16:33
조회
3,794회
추천
0건
댓글
1건
안녕하세요. 코로나 때문에 전 세계가 혼란스러운데 어려운 시기에 서로 도와서 잘 이겨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현재 석사과정에 재학중인 대학원생입니다.

저는 학부 때부터 박사과정 유학을 가기위해서 여러 준비를 하다가, 학부 졸업학기에 유학 가기 위한 연구실적이 부족하다고 생각해서 국내 석사에 진학한 흔한 학생입니다. 현재 유학 가기 위한 기본적인 준비(GRE, 토플, 학점, 논문)는 다 마친 상태이고 지원할 학교에 맞춰서 SOP(자기소개서)를 작성하고 있는데요, 준비하면서 유학에 대한 두려움과 회의감이 많이 들어서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제가 박사 유학을 가기로 결심했던 이유는 학문에 대한 호기심, 더 넓은 곳에 가서 공부해보고 싶은 욕구, 연구자로서 살아가고 싶다는 마음 때문이었는데요, 국내에서 대학원 생활을 하면서 여러가지로 제 한계를 느껴서 유학을 가지 않는 게 좋지 않을까 고민하고 있습니다.

제가 석사 때 공부를 하면서 거의 혼자 생활했습니다. 연구실 사람들이 많지도 않았고, 있다고 하더라도 그렇게 열심히 공부하는 동료들이 아니어서 의도적으로 멀리 하지는 않았지만 가까이 지내지는 못했습니다. 그래서 하루에 다른 사람들과 대화하는 시간이 아예 없는 날이 많았습니다. 처음에는 공부만 열심히 하면 되겠지 생각하고 별 문제 아니라고 여겼지만, 혼자 있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제가 얼마나 외로움을 잘 느끼는 사람인지 처음으로 알게되었습니다. 그러면서 제 과거의 인간관계도 되돌아보게 되고 학교 상담소에 찾아가서 선생님과 대화도 나누었습니다.

외로움과 더불어 연구에 대한 회의감도 생겼습니다. 수업듣고 논문 읽는 거 자체는 별로 힘들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논문을 쓰는 과정에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고 완성은 했지만 그동안 했던 고생에 비해 성취감, 보람 이런 걸 느끼지 못했습니다. 제가 학부 때는 공부를 좋아한다고 생각했는데, 대학원에 와서 좀 더 전문적으로 공부를 하다보니까 제가 공부 체질이 아닌가 하는 의문도 들었습니다.

유학을 가게 된다면 지금보다 더 외로울 거고 공부하는 것도 더 힘들텐데, 유학가서 제대로 할 수 있을지 확신도 안 서고 부모님 은퇴문제도 겹쳐서 포기하는 게 맞다고 판단했습니다. 문제는 제가 박사학위를 따서 연구직으로 취업하는 길 이외에는 다른 길을 생각해보지 않아서, 국내 박사라도 해야되지 않나 고민하고 있습니다.

만약에 하게 된다면 지금 있는 연구실말고 다른 연구실에서 박사학위를 하고 싶은데, 그렇게 되면 최소 4년 이상의 시간이 소요될 거 같아서 과연 이게 맞는 선택인지 고민입니다. 제가 전공이 AI여서 연구직으로 취업하려면 연구소에서 박사학위 이상의 경력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석사학위로 취업을 할 수 있지만 그렇게 되면 researcher가 아닌 engineer가 돼서, 제가 과연 engineer로서 은퇴할 때까지 살아남을 수 있을지 고민도 됩니다.

그래서 제 질문은 박사학위가 없어도 연구자로 살아갈 수 있는지 입니다. 어렸을 때 부터 연구자라는 직업을 갖고 싶어서, 이 길에 너무 집착하게 되었고 포기하는 게 어렵게 느껴집니다.

약간 우울한 글 읽어주셔서 감사하고 답변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freude ()

    박사학위가 없어도 연구자로 살아갈 수 있습니다.

    다만 오해하지 말 것은 박사학위를 갖고 있다 할지라도 기업에 가게된다면 엔지니어로서 구현의 일을 해야한다는 겁니다. 논문만 작성하는 연구가 아닌 구현을 통한 연구를 하게된다는 겁니다.

    Naver의 AI팀만 하더라도 연구하고 그 것을 구현한 논문을 많이 발표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기술을 구현하여  실제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박사과정 진학을 한다면 국내대학원도 좋지만 해외대학에 지원해보는 것도 좋습니다. 석사와는 달리 박사 과정은 펀딩이 용이한 측면이 있습니다.

목록


진학/학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3866 수학과 대학원 진학에 고민이 있습니다. 댓글 2 709 03-31 2805 0
13865 교환학생 프로그램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 5 심술 03-29 2588 0
열람중 박사학위의 필요성 댓글 1 linc 03-29 3795 0
13863 대학원생이 되기위한 확신 댓글 10 Shalquoir 03-25 5703 0
13862 박사과정과 자기의심 댓글 4 푸른잔디 03-24 3097 0
13861 영상 처리 분야 석사 진학 차가운얼음 03-24 2242 0
13860 반도체 코딩과 대학원 댓글 3 오메가피게 03-17 4059 0
13859 전자공학 세부분야 선택, 진로상담 입니다.(rf회로, 마이크로파, 레이더공학) 댓글 2 jggee 03-14 3910 0
13858 국내 전자과 학사 나부랭이 직딩의 미국 유학..영주권이 있다면..?! 댓글 8 feelyoursoul 03-13 3261 0
13857 코스웍이후 박사과정 개인시간에 대해(+창업) 댓글 1 모리 03-10 3620 0
13856 취업과 대학원 둘 중 고민입니다. 댓글 1 avicii 03-09 2990 0
13855 소프트웨어 지식 활용?! 댓글 2 얄라 03-07 2137 0
13854 대학교 3학년 전자과 직무 선정 및 계획.. 댓글 7 seojc 02-29 3760 0
13853 물리학과 전자공학에서의 전자기학은 다른가요? 댓글 4 Nozic 02-27 2948 0
13852 MIT 박사 유학 vs 국내 의대 진학 중 고민 댓글 11 김김계 02-18 10066 0
13851 K대 인성교수 파탄난거같은데 바꿔야하나요 랩실.. 댓글 1 그네후 02-12 4251 0
13850 편입을 고민중입니다.. 댓글 1 빨간곰돌이 02-14 2912 0
13849 회로 신생랩은 별로인가요? 댓글 1 그네후 02-12 2436 0
13848 물리 + 수학 복수전공 댓글 2 오메가피게 02-11 2519 0
13847 신소재공학과 학업 질문이요 댓글 1 너구리의솜사탕 02-10 3365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