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회에서 호칭의 어려움

글쓴이
늘그대로
등록일
2021-05-26 10:19
조회
1,071회
추천
0건
댓글
2건
요즘 만나는 사람도 없지만, 가끔 예전에 알던 사람을 만날 때 마다 호칭에서 애를 먹습니다.
예전 직장에서의 호칭이 먼저 생각나서 **과장, ** 대리 라고 먼저 생각나지만,
현재는 사장일 수도 있고, 무직일 수도 있고,...
아무튼 예전 직장에서의 호칭이 적당한 호칭은 분명 아닌 것 같습니다.

그런데, 마땅한 대안이 없더라고요.
그나마 직장 생활이 원할해서 사장이 되었다면 **사장이라 부르면 어색함이 덜한데,
그렇지 않은 경우가 더 많아서.

다른 분들은 어떻게 해결하시는지 모르겠습니다.
**님 이라고 부를 수도 없고,
**씨 라고 부를 수도 없고,
서로 호칭을 **형 이라고 통일하고 싶은데, 거부감을 가지는 사람이 많더군요.

그러고 보니, 직장에서의 호칭을 영어이름으로 대체한 회사에 다녔던 사람들은 퇴직한 후 편한 점이 있겠네요.

  • 도희 ()

    전직장의 인간관계라면 공적인관계에서 벗어난 사이가 아닌가요?
    그런경우는 사적으로 친하지 않을경우 ~님 ~씨 로 호칭하는게 문제가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사적으로 친밀한 경우는 형동생이 되겠죠.
    만약 이직했는데도 공적인 관계가 형성이 된다면 (협력사등) 직책으로 호칭해도 문제가 없을 것 같구요.

  • 빨간거미 ()

    높아졌으면 높아진 직책으로 호칭하시고, 낮아졌으면 예전 직책으로 호칭하심이 좋을 것 같습니다.
    모르시면 예전 호칭으로 말씀하신 후에, 현재 직책 등을 조사(?)하셔야겠지요.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질문과 상담은 용도별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sysop 04-20 2853 0
14660 팩트체크 대장동 사업 댓글 11 새글 늘그대로 10-26 142 0
14659 "돌백"님은 학자 뿐 아니라 투자 조언자로 더 대단하심 댓글 1 새글 시간 10-26 149 0
14658 다들 보셨나요? "오징어 게임" 댓글 29 예린아빠 09-30 966 0
14657 에너지경제연구원장 취임사 댓글 4 묵공 09-28 430 0
14656 핀테크 규제 댓글 3 늘그대로 09-27 353 0
14655 인터뷰 컨트롤... 댓글 1 리영희 09-19 426 0
14654 어떤 제도가 존재하면 사회주의인가? 댓글 13 늘그대로 09-08 815 0
14653 중국의 미래는 한국의 현재인가? 댓글 7 예린아빠 09-03 833 0
14652 Bozart로 활동하시던 임규태 교수님께서 세상을 떠나셨습니다. 댓글 7 겨울꿈 08-09 1266 0
14651 대륙연결철도 댓글 10 늘그대로 07-27 921 0
14650 문재인은 왜 일본에 가려했을까? 댓글 8 예린아빠 07-21 1152 0
14649 두 갈래 길 묵공 07-11 799 0
14648 출입증 목에 걸고 피는 담배 댓글 1 시간 07-05 1139 0
14647 미중 패권전쟁의 최전선이 된 한반도 댓글 9 예린아빠 06-16 1084 0
14646 백신을 맞았는데, 2주 격리를 해야하는 모순 댓글 11 시간 06-12 1265 0
열람중 한국사회에서 호칭의 어려움 댓글 2 늘그대로 05-26 1072 0
14644 이간질과 분열로 먹고 사는 조선일보 댓글 8 시간 05-22 1396 0
14643 표창장 위조에 사용됐다던 동양대 PC의 증거능력 상실 댓글 25 시나브로 04-20 2267 0
14642 내로남불의 이유, 뭐가 잘못되고 있는지조차도 모르는/모른척하는 댓글 9 세아 04-19 1471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